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날씨] 월요일, 전국 흐리고 '비'...동해·남해·제주해상 '풍랑' 주의

기사승인 2020.01.27  07:49:46

공유
default_news_ad2
설연휴 마지막날인 월요일(27일)은 전국이 흐리고 대부분의 지역에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일 전망이다. 동해안, 남해안, 제주 해상 등에서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아 항해나 조업 중인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월요일(27일)은 전국이 흐리고 대부분의 지역에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남부지방은 새벽부터, 충청도는 오전, 서울·경기·강원도 등은 오후부터 비가 내리겠다. 내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상 해안과 강원 영동·제주도 등 30∼80㎜, 경상 내륙과 전남 등 20∼60㎜, 전라도 10~40㎜, 중부지방 5∼25㎜로 예상된다.

강원 산지와 경북 북동 산지·강원 영서 등에서는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이며, 예상 적설량은 28일까지 강원 영서가 1㎝ 내외, 강원 산지 5∼30㎝, 경북 북동 산지 1∼5㎝ 정도로 전망된다.

오늘 전국 기온 분포는 아침 최저 1∼9도, 낮 최고 5∼10도의 분포로 평년 기온보다 높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대부분에서 '좋음' 수준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남해안과 동해안·제주도 등에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으며, 남해상과 제주도 전 해상 등에는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또 강한 바람을 동반한 비가 내리는 이 지역 인근 공항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

아울러 대부분의 해상에서는 강한 바람과 함께 파도가 매우 높아 항해나 조업 중인 선박은 각별히 주의를 요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 1.5∼6.0m, 남해 앞바다 2.0∼5.5m, 서해 앞바다 1.0∼2.5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2.0∼6.0m, 서해 1.0∼4.0m로 예보됐다.

이우탁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