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KEB하나은행, 청년직장인 특별금리 적용…최대 연 4.1% 금리 제공

기사승인 2020.01.21  14:00:51

공유
default_news_ad2

- ‘급여하나 월복리적금’ 판매…급여이체 실적 하나로 우대금리 ‘UP’

사진=KEB하나은행

[뉴스워치=김도형 기자] KEB하나은행은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직장인을 응원하기 위해 '급여하나 월복리적금'을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실명의 개인 대상으로 분기당 150만원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저축이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1년, 2년, 3년 중에서 선택 가능하다.

금리는 1년제 기준으로 21일 현재 기본금리 연 1.5%에 우대금리 연 1.3%, 청년직장인 특별금리 연 1.3%가 더해져 최대 연 4.1%까지 적용 가능하다.

우대금리는 급여이체 우대 연 1.2%, 온라인.재예치 우대 연 0.1%로 구성되며 청년직장인 특별금리 연 1.3%는 올해 입사한 만 35세 이하 청년직장인인 경우 1년제 적금에 한해 제공된다. 6개월 이상 급여이체와 하나카드 월30만원 이상 결제 실적을 충족해야 한다.

이와 함께 본인 퇴직, 창업, 결혼, 주택구입 등의 사유로 특별중도 해지할 경우 가입일의 계약기간별 기본금리 혜택을 제공한다.

KEB하나은행 리테일사업지원부 관계자는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직장인을 응원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드리기 위해 이 상품을 기획했다”며 “앞으로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도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