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삼성화재, 3분기 누적순익 5859억...전년比 35.1% 감소

기사승인 2019.11.14  15:15:05

공유
default_news_ad2

- 원수보험료 3.0%↑...합산비율 2.1%p↑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삼성화재는 올해 3분기 누계 당기순이익으로 전년 동기 대비 35.1% 감소한 5859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5월 관계사 주식 처분 기저효과를 제외한 세전이익은 24.2%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 3분기 원수보험료는 작년 동기보다 3.0% 성장한 14조1109억원을 기록했다. 보험 종목별로는 자동차보험 7.6%, 장기보험 1.1%, 일반보험 4.6% 등 모든 사업부문에서 성장세를 보였다.

보험영업효율을 판단하는 합산비율(손해율+사업비율)은 지난해보다 2.1%p 상승한 104.9%를 기록했다. 이는 원가 인상에 따른 자동차보험 손해율 상승과 일반보험 일회성 손실, 장기보험 매출 확대에 따라 선집행된 사업비 증가 등의 영향이다.

9월 말 기준 자산은 84조5747억원, RBC 비율은 362%로 손해보험업계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보유고객의 경우 11월 중으로 전체 보험업계를 통틀어 최초로 1000만명을 돌파할 예정이다.

삼성화재는 이날 기업 설명회를 통해 장기적인 미래준비 전략을 발표했다.

앞으로의 장기보험 시장은 신계약 경쟁보다 내실 위주의 경영 패턴으로 전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삼성화재도 업계 선도사로서 불합리하고 무리한 시장 경쟁은 지양하고, 견실 기조를 바탕으로 장기보험 시장 전략을 추진할 계획이다. 더불어 차별화된 고객관리를 통한 이익재원 확보와 고강도 비용절감 등을 통한 사업비 효율화에 주력할 예정이다.

삼성화재는 또한 영국 로이즈 캐노피우스사에 대한 지분투자가 완료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캐노피우스사의 주요 주주로서 이사회 참여를 통해 선진 보험사의 운영 역량을 직접 체득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전략적 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카카오페이 및 카카오와 함께 설립 추진 중인 디지털손보사의 경우 현재 예비인가 신청을 준비 중이다. 카카오페이가 경영권을 보유하고 카카오 및 삼성화재는 전략적 투자자로 참여할 계획이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