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국내 은행 이자이익 10.2兆...6분기 연속 10조원대

기사승인 2019.11.14  14:48:31

공유
default_news_ad2

- 당기순이익 3.8조...1년 전보다 3000억 감소

은행 3분기 이자이익 10조2천억. (자료=연합뉴스)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국내 은행의 이자 이익이 올해 3분기에도 10조원을 넘어서면서 지난해 2분기 이후 6분기째 10조원대를 기록했다.

금융감독원이 14일 발표한 3분기 국내 은행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국내 은행의 3분기 이자 이익은 10조2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6%(606억원) 증가했다.

순이자마진(NIM)이 예금과 대출 금리 차 축소 영향으로 작년 3분기 1.65%에서 1.55%로 하락했으나 대출채권 등 운용자산이 6.4% 증가하면서 이자 이익이 늘었다. 이자 이익은 분기별 특수성 외에 자산 성장세에 영향을 받는 경향이 있다.

비이자 이익은 1조600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0.8%(121억원) 늘었다. 수수료, 신탁, 유가증권 관련 이익이 전반적으로 소폭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국내 은행의 3분기 당기 순이익은 3조8000억원으로 1년 전(4조1000억원)과 비교해 3000억원 줄었다.

비용 측면에서 3분기 판매비와 관리비는 5조6000억원으로 집계됐다. 물건비 증가로 지난해 같은 기간(5조4000억원) 대비 2000억원(3.9%) 늘었다.

신규 부실 증가, 충당금 적립 확대 등의 영향으로 대손 비용은 1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1년 전보다 79.5%(6000억원) 늘어난 수준이다.

법인세 비용은 순이익 감소 등으로 같은 기간 3000억원 줄어든 1조2000억원을 기록했다.

국내 은행의 3분기 ROA(총자산순이익률)은 0.55%, ROE(자기자본순이익률)은 7.06%로 작년 동기(ROA 0.65%·ROE 8.26%)보다 각각 0.10%포인트, 1.20%포인트 하락했다. 1년 전보다 영업실적 개선 등으로 자산과 자본이 늘었으나 당기순이익이 감소한 데 따른 결과다.

국내은행 ROA·ROE 현황. (자료=연합뉴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